WHY

> 핫팁 구매 TIP > 중고차 팔 때, 가격에 영향을 주는 요소들은 뭐가 있을까?

중고차 팔 때, 가격에 영향을 주는 요소들은 뭐가 있을까?

새 차를 구입해 누린 즐거움도 잠시, 여러 가지 이유로 내차를 팔아야 할 때가 옵니다. 이럴 경우 중고차를 가능한 높은 값에 팔고 싶은 것이 인지상정이죠. 이런 분들을 위해 업계에 몸담고 있는 전문가들의 의견을 토대로 중고차 값에 영향을 주는 요인들을 알아봤습니다.

첫 번째, 사고 유무

사고 유무 및 사고의 정도는 가격에 절대적으로 영향을 미치는 중요한 요인입니다. 사고에 대한 수리 흔적은 감출 수 없고, 전면부 사고는 신차 출고시점과 같은 완벽한 수리가 어렵습니다. 또한, 사고는 차량 성능에도 직접적인 영향을 미치므로 사고 차량의 가격이 많이 내려갑니다.

평균적으로 추돌사고 차량은 5~10%, 대형사고 차량은 20%까지 가격이 내려갈 수 있습니다. 단순한 외판 교환, 도색 등 은 차량 가격에 큰 영향을 주지 않을 수 있으나, 골격 부위(프레임, 리어 패널, 루프, 휠 하우스 등) 사고는 크게 영향을 주는 항목이라 할 수 있습니다.

두 번째, 연식

신차 출고 후 1년까지는 10~15%, 3년 후에는 3~40%, 무상보증기간이 끝나게 되면 추가 감가로 4~60%까지 차량 가격이 떨어집니다.

세 번째, 주행거리

주행거리에 따라 각종 부품의 노후화 정도를 가늠할 수 있으며 가격에도 영향을 미칩니다. 중고차의 주행거리는 평균적으로 1년 15,000 ~ 20,000km가 기준이며, 기준 대비 주행거리가 많을수록 가격이 그만큼 내려갑니다.

네 번째, 색상

중고차 거래의 통계를 살펴보면 흰색, 검은색, 은색의 무채색 계열의 인기가 좋은 편입니다. 인기가 좋다는 건 수요가 많다는 뜻이고 이는 곧 값에 반영되지요. 반면, 특이 색상의 경우 판매 기일이 길어지기 때문에 시세 하락으로 이어져 감가 요인이라 할 수 있습니다.

다섯 번째, 옵션

선루프와 내비게이션 등 순정 옵션의 경우 값을 올리는 긍정적인 요소입니다.

여섯 번째, 튜닝 및 추가 장착 옵션

빠른 판매를 위해서는 긍정적인 요인일지 모르나, 장착 시 들어간 비용을 모두 인정받긴 어렵습니다.

일곱 번째, 사용 용도

사고 유무만큼이나 값을 결정하는 중요한 요인입니다. 1인 신조 차량이 각광받는 이유이기도 하죠. 용도 이력이 발생함에 따라, 차량관리와 각기 다른 스타일의 차량 운행은 차량 컨디션에 많은 영향을 미치기 때문입니다. 특히, 렌트(대여용) 차량은 정상 시세 기준 가장 큰 감가폭을 나타내고 있습니다.

여덟 번째, 관리 상태

차량은 엔진, 변속기같이 반영구적으로 사용되는 부품도 있지만, 대부분은 소모성 부품으로 구성됩니다. 오일류(엔진/미션/브레이크 오일), 벨트류 (타이밍벨트), 전구류, 브레이크 패드, 와이퍼 등이 대표적입니다. 이러한 소모성 부품이 정기적으로 점검되고 수리되었는지에 따라 중고차 가격이 달라질 수 있습니다. 만약 소모성 부품의 수리 내용을 기재한 차계부가 있으면 꼼꼼히 관리했다는 증거가 되어 더 좋은 가격으로 팔 수 있습니다.

아홉 번째, 기타

자동차 제조사의 시장 선호도, A/S 체계, 단종 여부, 유종별 가격 변화, 특소세와 같은 세금제도의 변경 등에 따라서도 중고차 가격은 달라집니다. 그리고 계절적 요인이나 유행도 빼놓을 수 없는데, 특히 여름에는 승합차나 RV 차량이 인기 있고, 가격도 강세를 보입니다.

 

컨텐츠 제공 - 엔카닷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