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차

> 뉴스 신차 > 국내 데뷔한 쉐보레 이쿼녹스, 가격은 2,987만 원부터···

국내 데뷔한 쉐보레 이쿼녹스, 가격은 2,987만 원부터···

쉐보레(Chevrolet)는 7일, 2018 부산국제모터쇼 미디어 컨퍼런스에서 새로운 중형 SUV ‘이쿼녹스’(Equinox)를 공식 공개하고 본격적인 판매 개시를 알렸다.

이쿼녹스는 쉐보레가 5년 간 국내 시장에 선보일 15개 신차 계획에 따라 더 뉴 스파크에 이어 출시되는 두 번째 신제품이며, 향후 제품 투자와 판매 차종 확대를 집중해 나갈 쉐보레 SUV 라인업의 개막을 알리는 모델이다.

이쿼녹스는 쉐보레 SUV 라인업의 글로벌 모델로 2004년 1세대 모델이 출시된 이 후 2009년 2세대 모델이 선보였으며, 새로 출시된 3세대 신모델은 SUV 시장 최대 격전지 미국에서 지난해 29만대 연간 판매고를 기록했다.

‘이쿼녹스’는 낮과 밤의 길이가 같은 시기인 춘분과 추분을 의미하며, 차명에서처럼 차량 개발의 모든 분야에서 ‘균형(Balance)’에 초점을 맞춘 SUV 모델이다.

카허 카젬(Kaher Kazem) 한국지엠 사장은 “고객의 요구에 부응하며 SUV에 강점을 가진 글로벌 브랜드의 경쟁력을 적극 활용해 제품군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며, “쉐보레 SUV의 전통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개발된 글로벌 신차 이쿼녹스는 한국 고객들이 SUV에 원하는 모든 것을 제공한다.”라고 말했다.

쉐보레 이쿼녹스의 가격은  LS 2,987만 원, LT 3,451만 원, 프리미어 3,892만 원이며, 경사로 저속 주행장치가 결합된 전자식AWD 시스템은 200만 원이 추가된다.